화천대유 물러가고 고발사주 다가온다


성한용 선임기자의 정치 막전막후 398대장동 의혹, 민주당 경선 큰 영향 못 미쳐손준성 전 수사정보정책관 소환 임박한 듯의혹 대처 방식이 정치인의 위기관리 능력

Source