‘오미크론’ 확산에 북 “방역 강화”…북-중 국경 연내 개방 어려울 듯


보도“방역 강화는 가장 중핵적인 과업”

Source