박수현 “오미크론 입국 제한국, 지금 속도론 늘어날 수밖에 없다”


“전문가 의견 들으면서 균형점 찾기 위해 노력 중”

Source